HOME > 동문마당 > 안보논단
- HOME   - LOG IN   - JOIN   - SITEMAP   - CONTACT US  
 
미국의 소리 뉴스를 보고...
변희룡 2018-10-16

아래 첨부한 "희망적인 소식" 을 일독해 주십사 하고 청해봅니다.  미국의 장기 전략은, 중국이 러시아연방 처럼 다시 쪼개져서 소수민족 독립하게 하는 것입니다. 그리되면 한국은 만주까지 장악하여 G4~ G5로 갈 수 있습니다. 그것이 세계평화를 유지하는데 가장 좋은 방침이 될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을 것입니다.                                                                        그 계획이 잘 진행되게 시진핑과 푸틴이 지금 본의 아니게 도와 주고 있는 것입니다. 중국이 계속 북한을 뒷문으로 돌봐 주고 있으나, 이제 그것도 한계에 도달헀습니다.  북러중이 한통속이 되었다는 사실은 일단 중국이 와해되는 길을 간다는 사실과 맛물려 돌라갑니다.

 

김정은이 살아 남을 길은 전혀 보이지 않습니다. 북한이라는 국체를 포기하고 망명하는 길 밖에 없습니다. 안으로 밖으로, 더 이상 버티어 내지 못합니다.   단 한번 핵무기를 가지고 위협할 수 있습니다. "요구조건 안들어주면 이왕 가는 김에 한방 때리고 가겠다..". 라고 협박할 수 있는 단 한번의 기회.   그러나 그 경우를 대비하는 대 내외 여론 형성에 미국은 이미 성공한 상태입니다. 북미 정상회담을 질질 끌어온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트럼프 정말로 징그럽게도 인내심이 좋습니다.

 

국가 경제도 안보도 국민의 자유도 다 팽개치고 대북 관계에만 관심을 쏟은 문재인, 미국의 깊은 속셈을 읽는 일에도 실패한 듯 합니다. 그냥 김대중 노무현의 연장선에 선다는 사실만 이해하고 있는 모양입니다. 문재인이 성공할 수 있는 길은 이제 단 하나 남았습니다.  김정은이 트럼프 대신 문재인의 손을 들어 주는 일입니다.                                                       

 

비핵화를 미국과 협의하여 하는 것이 아니라, 문재인에게 모든 것을 맡기고, 핵도 정권도 다 맡겨 버리고 자신은 망명의 길을 택하는 경우, 이것 하나 밖에 없습니다. 연일 평화의 대한민국이 가까왔다고 선전 하는 것을 보면, 김정은이 문재인과 모종의 암약, 즉 북한 정권을 몽땅 문재인에게 바치겠단. 언질을 준 모양입니다.      

 

 그게 아니라면, 국민여론에 위기의식을 느낀 문재인이 대 국민 무마용으로 거짓말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 서울 시민 여러분, 수도 서울은 우리 국군이 잘 지키고 있으니 떠나지 마십시요." 신성모 국방장관이 이승만과 함께 그랬지요./   선조가 한양을 버리고 의주로 도망 갔지요.    문재인은 선조보다, 이승만 보다 더 심한 일을 해야 할 지도 모릅니다.  

 

                                                                            그러니까 문재인이 국민에게 용서받는 길은 김정은에게 달려 있습니다. 김정은이 문재인 편에 서주지 않으면, 실패한 경제정책, 외교정책, 그외에 무수히 저지른 진짜 갑질에 대하여 끝없는 재판을 받아야 할 것입니다.  

이치훈 한줌도 안되는 골수 종북주사파 패거리들이 김정은 도당과 한통속(통일전선전략)으로 각계각층에 진지를 구축(진지전 전술)하고, 괴벨스전법(거짓 선전선동)으로 청와대를 장악한후, 사회주의 연방제( 1인1당 프로레타리아 독재체제로의 적화통일 직전단계인줄도 모르고) 실현을 위해, 국민과,동맹국 미국과,국제사회를 속이고, 헌법과 국제합의도 짓밟고, 기고만장 칼춤을 추면서, 국가 경제와 안보를 무너뜨리고, 의전도 체면도 근본이 없는 외교행각으로 가는곳마다 망신과 국격을 추락시키고 왕따와 홀대를 당하는 등
의식있는 애국민들과 국가의 안위를 불안하게 만들고, 부끄럽고 화나게 만들고 있다.
이제 국민들이 좌익들이 장악한 언론매체의 거짓선전선동의 마취에서 깨어나 자칭 남측대통령에 대한 정체와 행태를 보고 알게되면서 지지율은 계속 추락하고 있으며, 애국민들의 원성과 격한 구호는 광장집회와 SNS를 통해 강도를 더해가며 확산되고 있다.
이대로 수수방관 한다면 국가와 국민모두가 수렁으로 굴러떨어져 희생되거나
끝없는 고난의 행군을 하게 될 것이란 국민적 위기의식과 각성 때문이다.

고양이에게 멋모르고 생선가계를 맡긴 주인이 생선가계가 엉망진창이 된줄을 인지했다면 그 주인은 고양이를 어떻게 해야 할것인가?

미국 트럼프는 지금 중국과의 경제전쟁을 감행하여 시진핑과 중국을 목조르기하고있고, 그다음 단계는 한통속이 된 남.북한의 문과 김이 야합하여 미국을 속이거나 항적한 만큼, 미국은 세계전략에 따른 한반도의 남.북 우선순위에 따라 본때(각종 군사 혹은 경제제제 옵션, 국제적 고립, 축출 등 )을 감행 할 것으로 정보판단 된다.
|
2018.12.02 00:23
 
국가안보가 백척간두에
남북,미북 정상회담 진단